[구매가이드] 제습기 구입 시 꼭 읽어봐야 할 4가지 내용

3
284

여름철 장마철이 다가오면 구입을 고려하게 되는 가전제품 중 하나가 제습기입니다.

제습기는 더위를 해소할 수 있는 냉방가전은 아니지만, 여름철 찝찝함의 주요 원인인 ‘다습한 실내 공기’를 건조하게 해주어 쾌적성을 높여주기도 하며, 세탁물 건조, 곰팡이 방지 등 다방면으로 활용되고 있습니다.

제습기는 어떻게 골라야 하는지, 어떤 제습기가 내게 맞는 제습기인지, 하나씩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 작동 원리
  • 제습량 (제습면적)
  • 물통 용량
  • 제습효율 (소비전력)
  • 부가기능

제습기 구입 시 핵심적으로 고려해야 할 사항은 ‘제습량, 물통용량, 제습효율, 부가기능’ 입니다.

어떤 부분을 중점을 두고 선택하느냐에 따라 구매하고자 하는 제품의 가격대가 달라집니다. 내게 꼭 필요한 기능은 무엇인지, 어떤 기준으로 고르면 되는지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dehumidifier_tip_001
- LG전자 -

제습기 선택기준을 알아보기 전에 ‘작동원리’에 대해 간단히 이해하는 것이 도움이 됩니다.

제습기는 공기 중 수분을 응축시켜(=물로 바꾸어) 물통에 저장 후, 건조해진 뜨거운 공기를 실내에 배출하여 습도를 낮춥니다.

공기 중 수증기를 물로 바꾸어 저장

① 실내의 다습한 공기가 제습기로 유입
② 차가운 냉각핀을 지나며 수증기→물로 변함 (응축)
③ 응축과정에서 발생한 물은 물통에 저장
④ 습도가 낮아진 건조한 공기를 실내로 배출

위 과정을 통해 실내 습도를 낮추게 됩니다.

건조하고 뜨거운 공기를 배출

위 ‘②번 응축 과정’에서는 ‘열’이 발생하는데 제습기는 열을 그대로 실내로 배출합니다.

이에 따라 제습기 가동 시 뜨거운 공기가 배출되어 실내온도가 1~2°c 높아지게 됩니다. 에어컨과 제습기는 원리가 동일하지만 발생하는 열을 배출하는 것이 실내냐 외부(바깥)이냐의 차이가 있습니다.

dehumidifier_tip_002

제습기에는 제습능력(=제습량 L)과 사용면적(m²)이 표기되어 있으며, 각자의 ‘거주환경 및 사용목적’에 맞추어 적합한 제습량 혹은 사용면적을 갖춘 제품을 선택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① 필요 제습량(L)=실면적(m²) x 0.232

사용하고자 하는 공간의 실면적(m²)에 0.232를 곱해주면 각자에게 필요한 ‘일 제습량’을 계산할 수 있습니다.

단, 0.232는 서울의 아파트 환경을 기준이며,
지역 및 거주환경에 따라 습도량에 차이가 있기 때문에 아래표에 따라 자신의 거주환경을 고려하여 일 제습량을 계산해야 합니다.

예를 들어, 대전의 주택에 살고 있고 23m²(7평) 침실에 사용하려 한다면
’23m² x 0.360 = 7.5L’ 이기 때문에 ‘일 제습량 7.5L’ 제품이 가장 적합합니다.

아파트는 주택대비 단열이 잘 되어 외기흡입(여름철의 다습한 공기)이 상대적으로 적기 때문에 필요한 ‘일 제습량’이 더 낮습니다.

② 10~20평대는 10L, 30~40평대는 16L

앞서 설명한 ‘필요 제습량’을 직접 계산하기 어려운 경우라면,

아래의 표를 참고하여 각자에게 맞는 ‘제습용량’을 선택하면 됩니다. 공급면적에 따라 적정 제습량은 달라지지만, 국내 출시 된 제품 대부분은 10L, 16L 2가지에 집중되어 있어,

10~20평대의 거실용은 10L 제품을, 30~40평대 집의 거실용은 16L 제품을 추천합니다.

HD 인증된 제품을 추천

- 한국공기청정협회 -

HD 인증마크는 한국공기청정협회에서 직접 테스트 후,
성능을 인증하는 마크입니다. HD 인증된 제품은 ‘일 제습량, 제습(사용)면적, 소음’ 등을 신뢰할 수 있습니다.

HD 인증이 안된 제품 구입을 고려하고 있다면,
한국에너지공단에서도 검증된 일제습량 및 제습효율 등을 확인할 수 있으니 표기된 스펙을 확인 후 구입하는 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dehumidifier_tip_003

‘간혹 ‘물통과 제습량’을 혼동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물통은 제거된 수증기가 물로 변하여 저장되는 공간입니다.
즉, 물통이 크면 그만큼 물을 비워주는 주기가 길어져 편리한 부분이 있을 뿐 제습성능(제습량)과는 무관합니다.

한손으로 탈착 가능한 물통이 편리

- LG전자 -

다습한 여름철에는 물통이 하루가 안되어 가득 차는 경우가 많습니다.

이 때문에 손쉽게 물통을 분리할 수 있는 제품이 좋으며 최근에는 위 이미지와 같이 한손으로 간단하게 탈착 가능한 구조의 제품도 출시되고 있습니다.

dehumidifier_tip_004
- 한국에너지공단 -

제습효율은 ‘동일량의 전력으로 얼마만큼의 제습을 할 수 있는지’를 나타냅니다. 따라서, 제습효율이 높을수록 전기요금이 낮아지게 됩니다.

제습효율은 '2' 수준이면 충분

제습효율은 제품간 차이가 크지 않으며(2~3) 실제 전기요금 차이도 적은 편입니다.

일 제습량 20L 기준 ‘제습효율 3인 제품과 2인 제품간의’ 월 전기요금 차이는 약 2,000원 수준입니다. (일 8시간 사용기준)

하지만 제습효율에 따라 가격이 10만원 이상 차이가 나기도 하기 때문에 굳이 제습효율이 높은 비싼 제품을 살 필요는 없습니다. 따라서 제습기 선택 시, 제습효율보다는 제습면적,물통크기,가격을 우선적으로 고려하여 선택하는 것이 합리적입니다.

인버터 제습기 효과는 어느정도일까?

- 삼성전자 -

‘가격을 고려한다면’ 효과가 미미합니다. 인버터 기술은 소비전력(출력)을 필요에 따라 조절하여 전기요금을 절감하는 것이 주요 목적 중 하나입니다.

에어컨의 경우에는 인버터 기술은 큰 ‘전기요금 절감’ 효과가 있어 필수라 할 수 있지만 제습기는 특성상 출력을 세밀하게 조절할 필요가 없기 때문에 ‘효과도 크지 않습니다’

따라서 인버터 모델과 정속형의 제습효율은 차이가 크지 않으며 (인버터=3초반, 정속형=2초중반) 이에 따라, 월 전기요금 차이도 2~3000원 수준입니다.

제조사에서도 에어컨만큼 인버터를 강조하지 않는 이유도 여기에 있습니다.

소음 절감 효과가 있기는 하지만
정음 모드 시 제습량도 줄어듬

제습기의 소음은 바람소리 이 외에도 ‘제습을 위한 컴프레셔 자체의 소음’이 큰 편입니다.

모든 제습기가 풍량 조절은 가능하지만, 인버터 제습기만 컴프레셔 자체의 출력을 조절할 수 있기 때문에 정속형에서는 불가능한 정음모드가 가능합니다.

이 때문에 수면 시 혹은 주로 활동하는 공간에서 사용하여 ‘소음이 문제가 되는 경우’에는 인버터 제습기를 고려해 볼 필요가 있습니다. 다만, 정음 모드 사용 시, 출력이 낮아지기 때문에 제습속도는 느려지게 됩니다.

dehumidifier_tip_005

자동제습, 물넘침방지, 성에방지 3가지 기능은 필수로 필요한 기능으로 대부분 제품에 기본으로 탑재되어 있습니다.

그 외, 집중건조키트, 버튼잠금, 이동식 바퀴는 ‘모두에게 필요하지는 않지만’ 경우에 따라 활용도가 높은 기능입니다. 상세설명을 확인하여 필요한 경우 해당기능이 탑재된 모델로 선택하는 것을 추천합니다.

  • 제습-공기청정 복합모델 효과는?
  • 제습기의 음이온 기능은 효과 있을까?
  • 제습기 vs 에어컨 차이는?
  • 올바른 제습기 사용법은?

제습기 구입 시 기본적으로 고려해야 하는,
‘제습량, 물통용량, 효율’ 등 이외에도 선택을 망설이게 하는 몇가지 요소들이 있습니다.

이 중 대표적으로 소비자들이 궁금해하는 4가지 내용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dehumidifier_tip_007

대부분 공기청정 기능은 인증되지 않아 신뢰도 낮음

- 한국공기청정협회 -

미세먼지를 제거하는 공기청정 기능은 1)필터 2)풍량 3)하우징 3가지가 매우 중요하지만,

제습기의 공기청정 기능은 대부분 인증받지 않은 제품이 대다수입니다. 이 때문에 위 이미지의 한국공기청정협회 CA 인증을 받지 않은 제품은 미세먼지 제거 성능을 기대하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제습과 미세먼지 제거' 의 궁합은 나쁜 편

‘제습과 미세먼지 제거’를 효과적으로 하기 위한 1)풍량 2)정압 3)풍속 등은 다릅니다.

이 때문에 CA 인증을 받았다 하더라도 제습면적 대비 ‘공기청정 면적’은 크게 떨어지기 때문에 동일한 공간에서 제습, 공기청정 2가지의 효과를 기대하기 어렵습니다.

따라서 제습-공기청정 복합모델을 구입하려 한다면 각각의 사용목적에 맞는 1)제습량 2)공기청정면적을 정확히 확인하여 구입해야 합니다.

dehumidifier_tip_008

음이온으로 인한 제균효과는 미미한 수준

제균기능의 효과는 충분히 검증된 결과가 없습니다.

세균, 바이러스는 물이 없으면 버티지 못하고 자연적으로 파괴되며, 이는 이미 우리가 수많은 세균 등에 노출되어 살아가지만 건강에 크게 문제가 발생하지 않는 이유 중 하나입니다.

또한 최근 제품들은 ‘오존 발생이 적다’를 강조하는데 이를 바꾸어 말하면 ‘제균효과도 낮다’를 의미합니다.

따라서 제습기의 음이온 기능 즉, 제균기능은 효과를 기대하기 어렵기 때문에 구입 시 크게 고려할 필요 없는 부분입니다.

오존 걱정은 하지 않아도 OK

음이온 발생 시 오존도 함께 발생하게 되어 걱정하는 경우가 많은데,

2000년 초반 제습기 뿐 아니라 공기청정기 등 다양한 가전제품에서 기준치 이상의 오존을 발생시켜 문제가 되었던 적이 있습니다. 하지만 최근에는 일상생활에서도 쉽게 노출되는 기준치 이하의 오존만 발생하도록 관리규정이 있기 때문에 걱정하지 않아도 됩니다.

dehumidifier_tip_009

더위 해소를 목적으로 제습기와 에어컨을 고민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더위 해소가 목적이라면 에어컨 효과가 훨씬 우수하며, 제습기는 더위해소 목적보다는 ‘다양한 이유’로 실내 습도를 낮추는데 목적이 있고, 이로 인해 ‘불쾌함’이 완화되는 효과가 있을 뿐 입니다.

제습기는 뜨거운 공기를 배출
에어컨은 차가운 공기를 배출

제습기와 에어컨의 작동원리는 같지만 차이점은 ‘실외기 유무’에 있습니다.

실외기는 ‘발생하는 열’을 외부로 빼내는 장치이기 때문에, 실외기가 없는 제습기는 덥고 건조한 공기를 방출하여 습도는 낮추지만 온도는 오히려 높아지게 됩니다.

반면, 에어컨은 차갑고 건조한 공기가 방출되어 습도와 함께 실내온도를 낮추는 효과가 있습니다.

더위 해소가 목적이라면 '벽걸이 에어컨'

냉방을 위해서는 ‘초기비용을 10~20만원 더 투자하더라도’ 벽걸이 에어컨을 설치하는 것을 추천합니다.

최근 인버터 벽걸이 에어컨의 경우 ‘제습기’와 소비전력 차이가 크지 않으며 작동시간이 비슷하다면 전기요금 차이 또한 크지 않아 제습기 대비 훨씬 쾌적한 환경을 만들 수 있습니다.

제습기의 사용 용도

그럼 제습기의 용도는 무엇일까요? 대표적인 용도는 아래 4가지입니다.

1) 장마철과 같이 선선하지만 습도가 높아 ‘냉방없이’ 제습만 필요한 경우
2) 에어컨이 없는 방에서 빨래를 말리는 경우
3) 특정공간의 습도 관리가 필요한 경우 (옷방, 창고 등)
4) 겨울철 결로 등 곰팡이 방지 대책이 필요한 경우

제습기는 상황에 따라 유용하지만 더위 해소를 목적으로 구입한다면 만족도가 떨어질 수 있는 가전제품입니다.

dehumidifier_tip_010

제습기 사용은 크게 어려울 것은 없으며, 위 5가지 사항만 주의한다면, 문제없이 습도를 낮출 수 있습니다.

① 창문을 닫고 사용

창문, 방문까지 모두 닫고 사용해야 합니다.

여름철 습도가 높은 이유는 ‘외기의 영향’으로 밀폐되지 않은 공간에 사용하면 ‘높은 습도의 외기’가 지속적으로 공급되어 제습기의 제습효율이 매우 떨어지게 됩니다. 즉, 밑 빠진 독에 물붓기와 같은 상황이 되어 버립니다.

② 주기적인 환기는 필수

‘제습기 사용과 관계없이’ 환기는 필수입니다.

간혹, 환기를 하게 되면 기껏 낮아진 습도가 다시 높아져 버리기 때문에 환기를 꺼려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하지만 밀폐된 실내에서는 이산화탄소, 미세먼지, VOC 등 다양한 유해물질의 농도가 지속적으로 높아지기 때문에 환기는 매우 중요합니다. (유해물질은 제습기에서 발생하는 것이 아닌 ‘제습기와는 무관하게’ 실내에서 발생)

③ 옷방에 사용 시에는 '옷장 문을 모두 열고 제습'

기본이지만 많이 놓치는 부분 중 하나입니다.

옷방에 사용 시, 옷장 문을 모두 열고 제습기를 사용해야 옷장 내부, 의류까지 충분한 제습 효과를 얻을 수 있습니다.

④ 원목가구에 지나친 제습은 변형을 유발

원목가구는 기본적으로 적정 수준의 습기를 머금고 있습니다.

밀폐된 공간에서 지나친 제습기 사용은 실내의 습도만 낮출 뿐 아니라 원목가구가 머금고 있어야 할 기초 수분까지 모두 제거할 수 있기 때문에 가구의 변형이 생길 수 있습니다.

따라서, 원목가구가 있는 방에는 지나친 제습기 사용은 자제해야 합니다.

⑤ 필터 청소는 한달에 한번
물통 청소는 1~2주에 한번

제습기는 공기청정기나 가습기에 비해 청소를 소홀히 하는 경향이 있지만 청결한 환경을 위해서는 필터, 물통에 대한 최소 수준의 관리는 필요합니다.

1) 제습기의 후면에는 큰 먼지를 걸러주는 필터가 있는데 최소 한달에 1번은 매뉴얼에 따라 반드시 청소를 해줘야 합니다.

2) 물통에는 항상 물이 고여 있어 곰팡이 및 세균 번식이 일어나기 때문에 최소 1~2주에 1번은 세척을 해줘야 청결한 사용이 가능합니다.

어떠한 대가도 받지 않았습니다

제품협찬등 어떠한 대가도 받지 않았으며 철저하게 성능 및 소비자 관점에서 비교분석, 테스트 하였습니다.

1,000 여개의 자료&후기 검토

한국소비자원의 KCA 보고서, 공공기관/언론사의 전문자료 및 소비자들의 블로그 사용기, 카페/커뮤니티 후기, 쇼핑몰의 상품평및 평점 4.0 이상(5점만점) 제품을 검토해 기준을 세웠습니다.

  • 베스트픽
  • 가성비픽
  • 프리미엄픽
  • 플러스픽

일 제습량 11L, 제습면적 45.8m²(14평)으로 최대 20평대 후반대 집의 거실까지 사용 가능합니다.

dehumidifier_pick_005
dehumidifier_pick_007

① 20만원 초반대 가격으로 10L급 제품 중 저렴한 가격대입니다. (10L급 가격대는 20~25만원 수준)

② 물통크기 5L로 동급 제품 중 가장 큰 수준으로 경쟁제품 대비 (3~4L) 물을 비워주는 주기가 길어 편리한 사용이 가능합니다.

③ 제습효율 2.46으로 동급 제품 중 가장 높으며 (경쟁제품은 2초반대) 표준환경에서 일 8시간 사용 시 월 전기요금은 5,000으로 (KS 기준 에너지 공단 자료) 낮은 편입니다.

dehumidifier_pick_008

이동식 바퀴는 360° 회전형이 아닌 좌/우로만 굴러가는 형태이며, 이동식 손잡이 또한 후면에 ‘홈’이 파여 있는 구조로 되어 있어 ‘편리한 일반 손잡이’ 형태는 아닙니다.

이에 따라 이동이 잦은 경우 360°회전형 바퀴 및 일반 손잡이 제품 대비 불편할 수 있습니다.

이 외 현재습도 표시, 오작동 방지를 위한 차일드락 등 기본적 부가기능은 모두 탑재되어 있습니다.

dehumidifier_pick_009

일 제습량 6.2L, 제습면적 26.7m²(8평)으로 10평 이하의 원룸이나 침실용으로 적합한 제품입니다.

dehumidifier_pick_012
dehumidifier_pick_014

① 10L급 대비(20~25만원) 저렴한 10만원 중반 가격대로 작은공간에 적합한 제습량과 작은 크기가 장점인 제품입니다.

② 물통크기는 2L로 작은 편이지만, 작은 제습량을 감안하면 사용에 무리가 없는 보통 수준입니다.

③ 제습효율 1.65으로 10L급 제품보다 (2) 낮은 편이지만, 작은용량으로 소비전력 자체가 낮아 표준환경에서 일 8시간 사용 시 월 전기요금은 4,000으로 (KS 기준 에너지 공단 자료) 가장 낮습니다.

dehumidifier_pick_015

이동식 손잡이는 후면에 ‘홈’이 파여 있는 구조로 되어 있어 ‘편리한 일반 손잡이’ 형태는 아닙니다.

이에 따라 이동이 잦은 경우 일반 손잡이 제품 대비 불편할 수 있습니다.

이 외 현재습도 표시 등기본적 부가기능은 모두 탑재되어 있으며 ‘차일드락’ 기능은 없는 제품입니다.

dehumidifier_pick_016

일 제습량 14L, 제습면적 60.3m²(18평)으로 최대 30평대 초반대 집의 거실까지 사용가능한 제품입니다.

dehumidifier_pick_019
dehumidifier_pick_021

① 20만원 초반대 가격으로 10L보다 큰 14L의 큰 제습량을 갖춘 제품입니다. (10L급 가격대는 20~25만원 수준)

② 물통크기는 4L로 큰 편에 속하지만, 큰 제습량을 고려하면 보통 수준입니다.

③ 360°회전형 이동식 바퀴, 이동식 손잡이, 현재습도 표시, 오작동 방지를 위한 차일드락 등 필요한 부가기능을 모두 탑재하고 있습니다.

dehumidifier_pick_022

제습효율 2.2로 높은 편에 속하지만 제습용량 자체가 큰 편이기 때문에,

표준환경에서 일 8시간 사용 시 월 전기요금은 8,000으로 10L급 대비 사용시간에 따라 2천~5천원 상승할 수 있습니다. (KS 기준 에너지 공단 자료)

dehumidifier_pick_023

일 제습량 10L, 제습면적 43m²(13평)으로 최대 20평대 중반대 집의 거실까지 사용가능한 제품입니다.

dehumidifier_pick_026
dehumidifier_pick_032

플러스픽과 주요 스펙은 동일하며, ① 차일드락 기능 추가, ② 현재습도표시 기능 추가, ③ 반투명 재질의 물통이 적용된 상위 모델입니다.

dehumidifier_pick_034

① 국내생산 및 많은 고객후기로 경쟁제품 대비 품질이 검증된 것이 장점입니다.

② 물통크기는 3L로 보통 수준입니다.

③ 제습효율 1.95로 보통 수준이며,

표준환경에서 일 8시간 사용 시 월 전기요금은 6,000정도입니다. (KS 기준 에너지 공단 자료)

dehumidifier_pick_035

현재습도 표시 및 차일드락 기능은 없는 제품입니다.

이 외 360°회전형 이동식 바퀴, 이동식 손잡이 등 기본적 부가기능은 모두 갖추고 있습니다.

dehumidifier_pick_036
  • 베스트픽
  • 가성비픽①
  • 가성비픽②
  • 프리미엄픽

일 제습량 16L, 제습면적 70.7m²(21평)으로 최대 40평대 초반대 집의 거실까지 사용 가능합니다.

dehumidifier_pick_040
dehumidifier_pick_047

베스트픽과 주요 스펙은 동일하며, ① 디자인 차이, ② 물통크기 6L 로 큰 차이가 없어 디자인 선호도 및 가격변동에 따라 베스트픽과 함께 고려할 수 있는 제품입니다.

dehumidifier_pick_052

① 30만원 중반대 가격으로 16L급 제품 중 가격은 보통 이하의 수준에 속합니다. (16L급 가격대는 30~45만원 수준)

② 물통크기 6.5L로 동급 제품 중 가장 큰 수준으로 경쟁제품 대비 (4~5L) 물을 비워주는 주기가 길어 편리한 사용이 가능합니다.

③ 제습효율 2.6으로 높은 편이며 (경쟁제품은 2.3~2.5) 표준환경에서 일 8시간 사용 시 월 전기요금은 7,000으로 (KS 기준 에너지 공단 자료) 낮은 편입니다.

④ 360° 회전형 이동식 바퀴, 이동식 손잡이, 현재습도 표시, 집중건조킷, 오작동 방지를 위한 차일드락 등 필요한 부가기능을 모두 탑재하고 있습니다.

dehumidifier_pick_053

제습기의 핵심스펙인 제습효율, 물통크기 뿐 아니라 부가기능까지 골고루 갖추어 모든 스펙이 우수한 편이며,

가격대 또한 보통 수준 이하로 합리적인 편으로 경쟁제품 대비 특별한 단점이 없는 제품입니다.

dehumidifier_pick_054

일 제습량 16L, 제습면적 66.6m²(20평)으로 최대 40평 초반대 집의 거실까지 사용 가능합니다.

dehumidifier_pick_057
dehumidifier_pick_059

베스트픽과 주요 스펙은 동일하며, 제습용량만 커진 모델입니다. 일 제습량 18L, 제습면적 75m²(23평)으로 최대 40평 중반대 집의 거실까지 사용 가능합니다.

dehumidifier_pick_061

① 20만원 중반대 가격으로 16L급 제품 중 가장 저렴한 가격대입니다. (16L급 가격대는 30~45만원 수준)

② 제습효율 2.4로 보통 수준이며 (경쟁제품은 2.3~2.5) 표준환경에서 일 8시간 사용 시 월 전기요금은 8,000입니다. (KS 기준 에너지 공단 자료)

③ 360° 회전형 이동식 바퀴, 이동식 손잡이, 현재습도 표시, 오작동 방지를 위한 차일드락 등 필요한 부가기능을 모두 탑재하고 있습니다.

dehumidifier_pick_062

물통크기 4L로 동급 제품 중 다소 작은 편에 속합니다. (16급 제품 물통크기는 보통 4~5L)

dehumidifier_pick_054

일 제습량 16L, 제습면적 66.7m²(20평)으로 최대 40평 초반대 집의 거실까지 사용 가능합니다.

dehumidifier_pick_066
dehumidifier_pick_069

가성비픽②와 주요 스펙은 동일하며, 디자인 차이가 있는 모델입니다. 고급형 모델에만 집중건조킷이 기본구성 되어 있습니다.

dehumidifier_pick_072

가성비픽②와 주요 스펙은 동일하며, 디자인 차이가 및 제습효율이 2.7로 높은 제품입니다.
(제습효율 2.7은 인버터형 제외 시 가장 높은 수준)

dehumidifier_pick_074

① 20만원 후반대 가격으로 16L급 제품 중 저렴한 가격대의 제품입니다. (16L급 가격대는 30~45만원 수준)

18년형으로 재고상황에 따라 가격변동이 있을 수 있습니다.

② 물통크기 5L로 동급 제품 중 보통 수준에 속합니다. (16급 제품 물통크기는 보통 4~5L)

③ 제습효율 2.33으로 보통 수준이며 (경쟁제품은 2.3~2.5) 표준환경에서 일 8시간 사용 시 월 전기요금은 8,000입니다. (KS 기준 에너지 공단 자료)

dehumidifier_pick_075

이동식 바퀴는 360°회전형이 아닌 좌/우로만 굴러가는 형태이며, 이동식 손잡이 또한 후면에 ‘홈’이 파여 있는 구조로 되어 있어 ‘편리한 일반 손잡이’ 형태는 아닙니다.

이에 따라 이동이 잦은 경우 360°회전형 바퀴 및 일반 손잡이 제품 대비 불편할 수 있습니다.

이 외 현재습도 표시, 오작동 방지를 위한 차일드락 등 기본적 부가기능은 모두 탑재되어 있습니다.

dehumidifier_pick_076

일 제습량 16L, 제습면적 66m²(20평)으로 최대 40평 초반대 집의 거실까지 사용 가능합니다.

dehumidifier_pick_079
dehumidifier_pick_084

베스트픽과 주요 스펙은 동일하며, 제습용량만 커진 모델입니다. 일 제습량 19L, 제습면적 79m²(24평)으로 최대 40평 후반대 집의 거실까지 사용 가능합니다.

집중건조킷은 기본형은 별매, 고급형은 기본구성입니다.

dehumidifier_pick_089

① 스마트폰 원격제어, 한손으로 물통 탈착, 인버터 모터, 360° 회전형 이동식 바퀴, 이동식 손잡이, 현재습도 표시, 오작동 방지를 위한 차일드락 등 가장 다양한 부가기능을 갖추고 있습니다.

집중건조킷은 기본형은 별매, 고급형은 기본구성입니다.

② 인버터 모터가 적용되어 출력조절이 가능하기 때문에 ‘저소음 모드가’ 가능합니다. (단, 저소음 모드에서는 제습량은 줄어듬)

③ 제습효율 3.23으로 모든 제품을 통틀어 가장 높으며 (경쟁제품은 2.3~2.5) 표준환경에서 일 8시간 사용 시 월 전기요금은 6,000으로 (KS 기준 에너지 공단 자료) 가장 낮습니다.

dehumidifier_pick_090

① 40만원 초반대 가격으로 16L급 제품 중 가격은 비싼 편에 속합니다. (16L급 가격대는 30~45만원 수준)

② 물통크기 4L로 동급 제품 중 다소 작은 편에 속합니다. (16급 제품 물통크기는 보통 4~5L)

③ 저소음 운전 시, 모터 출력이 줄어들기 때문에 (풍량과 관계없이) 제습량도 줄어듭니다.

dehumidifier_pick_054

3
댓글 입력

댓글을 달려면 여기를 눌러 "로그인/가입" 하세요
1 댓글수
2 답글수
0 Followers
 
인기 댓글
답글 많은 댓글
2 댓글 작성자 수
더블디노써치 최근 댓글 작성자
더블디
Member
더블디

노써치 잘 보고있습니다. 매번 감사드린다는 말 먼저 드리구요,
부가기능 정리된 부분에서 이동식 바퀴부분부터 내용이 한줄씩 밀린것 같아서 확인부탁드립니다.

추가적으로 작년 제습기 리뷰에서는 에어컨 제습 기능과의 비교 내용이 있었는데, 올해에는 빠진 것 같더라구요. 따로 내용이 빠진 이유가 있는지 궁금합니다.